박약재
유예헌
빈빈루
무첨료
해회당
옥근각
모임 전체

작성자 김민승
작성일 개국619(2010)년 8월 6일 (금) 20:31  [술시(戌時):초경(初更)]
문서분류 빈빈루
ㆍ추천: 0  ㆍ열람: 95      
[동여] 서가의 비장품
사실 책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각자 꿈꾸는 서가나 서재의 모습이 있을 것이고,
그 꿈을 이루지는 못하더라도 서가에 때로는 큰 맘을 먹고 산 책이나 어렵게 구한 책, 또는 굉장히 아끼는 책은 하나씩 있을 법 합니다.
저도 그런 책들이 몇 권 있는데요 간단하게나마 소개해볼까 합니다.

1. 조선고적도보
일제시대 조선총독부에서 세키노라는 학자를 시켜 조선의 주요 유적지를 조사한 책입니다. 아주 구하기 어려운 책인데 우연히 한 대학 도서관에서 다 폐기처분하려는 것을 주서왔습니다.

2. 이왕가박물관 도록 (영인)
1909년 순종황제를 위해 세운 제실박물관이 병합이후 이왕가 박물관으로 이름을 바꾸었는데 그 박물관의 도록입니다. 먼저 나온 3권과 나중에 나온 2권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3. 화성성역의궤 영인본
수원 화성의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기념하여 특별히 낸 화성성역의궤 영인본으로 옛 책을 만들었던 방법과 똑같은 방법으로 만든 책입니다. 대단히 튼튼하고 아름답습니다.

4. 조선미술대요 - 김용준, 조선미술사연구 - 윤희순
각각 1949년, 1946년에 발행된 책으로 이 두 책이 해방 후 최초로 출간된 미술사 연구서 입니다. 김용준과 윤희순은 모두 좌파계열 학자로 한국전쟁 전 월북했기에 이 두 책은 모두 금서였다가 최근에 재 출간되었습니다. 제가 구한 것은 모두 초판본으로 종이는 부스러질 것 같기도 합니다.

5. 중국의 붉은 별, 모택동 선집 불법카피본
중국의 붉은 별은 미국인 기자 에드가 스노우가 모택동이 이끄는 홍군을 찾아가 10만리 대장정을 함께 하며 쓴 르포집 입니다. 당연히 금서였는데 몰려 번역해서 돌려보던 책을 우연히 청계천 헌책방에서 발견하였습니다. 모택동 선집은 북한에서 출판한 책입니다. 역시 헌책방에서 발견했습니다. 저는 모택동에게 배울 점이 많다고 생각하고, 그의 시나 글씨도 좋아하기에 이 책을 모았습니다. 지금은 정식으로 출판사에서 출판되고 있는 책들이지만 이 것으로 보는게 더 흥미진진 하네요.

6. 근역인수 - 오세창
근대 서예의 대가이자 미술사의 대가인 위창 오세창 선생이 역대 문인의 인장 수천개를 모아 만들어낸 인장 사전입니다. 1961년 국회도서관에서 영인본을 2천부 찍어내고 말았는데, 그 중 한권의 동묘 앞의 헌책방에서 우연히 헐값에 사들였습니다. 지금은 불법 카피본이 10만원을 넘게 하더군요

7. 쌍계사 진감선사비 탁본첩
조선 영조 18년 (1742년인가요?) 찍어낸 하동 쌍계사의 국보 진감선사비의 탁본첩입니다. 진감선사비는 최치원이 직접 글을 지은 4개의 비석 중 하나이고, 그 중에서도 최치원의 친필로 쓰여진 비석이기에 더욱 유명합니다. 글자는 약 2500자이며 탁본의 말미에는 책을 간행하게 된 이유가 쓰여져 있습니다. 이 책을 구하려고 대구까지 직접 내려갔었습니다.

8.츈향뎐, 이츈풍뎐, 창성감별록, 심쳥뎐, 니대봉전, 한양가
모두 조선시대 필사본입니다. 한글 소설, 가사에 관심이 많아서 그 동안 모아온 것인데 꽤 재미있는 것들이 많네요.

9. 김원중 선생의 사기본기, 사기세가, 사기열전 상,하
사기를 제일 맛깔나게 해석해 놓은 분은 아무리 생각해도 김원중 선생님입니다. 최근 사시 세가를 구입하면서 본기, 세가, 열전의 세트를 모두 갖추었습니다. 지, 표 등은 사기강독회에서 번역한 까치 판으로 있고요. 중국사 전공은 아니지만 읽으면 역시 고전은 고전이라는 생각이 들게 하는 책입니다.

10. 력사과학 카피본
력사과학은 북한 유일의 역사학회지 입니다. 필요한 부분을 까피해서 제본해 놓았습니다. 뭐 다 볼거는 없지만 그래도 나름 어렵게 얻은 자료들입니다.

11. 조선유물유적도보
북한 사회과학원에서 낸 책으로 북한의 문화재가 거의 빠짐없이 수록되어 있고 전9권이 한질입니다. 이거 구하느라고 통일부에 허가까지 받으면서 중국을 통해 들여왔네요.

12. 논어언해, 맹자언해 (목판본)
역시 조선시대 목판본 논어언해 입니다. 한자의 발음과 한글 토가 달려있는데 이걸로 읽으면 중세국어가 됩니다. 꽤 재미있습니다. 어렵게 한질을 갖출 수 있었습니다.


사진
사망(탈퇴)자 同黎 김민승(金民勝)
德不孤必有隣
자택 여사재 방문
http://www.1392.org/bbs?moim08:772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접속하십시오)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1] 이경택
619('10)-08-07 09:47
이 책들을 다 가지고 계신 겁니까.....부럽습니다! 캐릭터
   
[2] 이수현
619('10)-08-07 12:41
사진 한 번 찍어 올려주세요. ^^ 사진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박문독서회 대표 : 대표 진진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12 빈빈 [동여] 혼자 해보는 도서 분류 [2] 김민승 619.09.24-00:13 77
11 빈빈 [동여] 사야할 책 목록 [1] 김민승 619.09.15-00:45 89
10 빈빈 [동여] 책거리 [7] 김민승 619.08.30-23:53 84
9 빈빈 책 읽기 좋은 계절 [3] 김민승 619.08.26-13:40 67
8 빈빈 [한심] 한국소설, 중국소설, 일본소설 여경청 619.08.16-18:58 44
7 빈빈 [동여] 더울땐 공포소설 [6]+2 김민승 619.08.16-16:11 78
6 빈빈 [동여] 서가의 비장품 [2] 김민승 619.08.06-20:31 95
5 빈빈 [한심] 고전 읽기 [2] 여경청 619.08.06-19:24 77
4 빈빈 서가에 책을 많이 두고선 [1]+1 장지용 자택 619.08.06-00:54 69
3 빈빈 [소예] 교양 책을 두 권 읽고 있습니다 [3] 진석호 619.08.03-23:23 65
2 빈빈 [한심] 독서상우(讀書尙友) [2] 여경청 619.07.05-15:29 410
1 빈빈 [대표] 빈빈루 공간 소개 김민승 619.07.03-23:22 197
목록이전쓰기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