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권주
작성일 개국613(2004)년 8월 8일 (일) 13:53  [미시(未時)]
ㆍ추천: 0  ㆍ열람: 209      
[松齋]詩吟靜傾會가 어떨런지요?

'마음을 기우려 깨끗이 靜化하기 위하여 詩를 읊다.'란 뜻으로 우리 親睦會가 過去의 問題에 얼기설기 얽혀

있는것과 詩를 통해 마음을 비운다는 뜻으로 우리 親睦會가 나아가야 할 앞길을 보여주는 名이라 사뢰

됩니다.

http://www.1392.org/bbs?moim07:1205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접속하십시오)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광역단체 : 모임 공터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909 [진인] <소개> 그러나 나는 살아가리라 신용호 611/09/08-00:52 258
908 [친목회/회원] 탈퇴신청서 <처결 613. 7. 25> [3] 김준호 613/07/25-18:23 249
907 [松齋]그만 소인은 물러 가려 합니다. 권주 613/08/08-22:31 244
906 [이벤트]<*사랑의 책 돌려보기*> 신용호 자택 610/12/03-23:50 241
905 서독의 폭격기 게르트 뮐러 [3] 조병찬 622/11/08-15:18 237
904 논쟁 : 자본주의 맹아론과 식민사관 [3]+1 윤선거 자택 617/01/04-15:04 233
903 투표결과에 대한 저의 생각들 [1] 조병찬 623/12/22-11:28 228
902 [忠恕] 공자가 죽어야 나라가 산다 [4] 김광렬 615/12/26-20:02 223
901 이런..... [4]+2 조병찬 623/12/13-15:49 218
900 설희가 추천하는 판타지 소설1 양설희 610/04/12-00:21 218
899 신성 류승우 [1] 조병찬 622/12/13-16:49 215
898 [열친회/회장] 탈퇴신청서 [1] 이원 613/08/11-16:17 215
목록이전다음쓰기 12345678910,,,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