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장은정
작성일 개국610(2001)년 2월 28일 (수) 12:34  [오시(午時)]
ㆍ추천: 0  ㆍ열람: 343      
Re..소설의 종류 채택에 관하여...


┼ 소설의 종류 채택에 관하여...: 고연(greendragonz@hanmail.net) ┼
│  소설중에서도.. 로맨즈.. 추리...  등등이 있사온데...
│ 전... 역사소설이 좋지 않을까 합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데다가... 학술모임 여러분들도 찬성하리라 믿습니다.   제가 읽은 소설 중에서는 역사소설이 제일로 재미 있었습니다.
┼ 그럼... 여러분들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


고연님 의견을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다른 분들의 의견을 들어보고 결정하도록 하겠사옵니다.

의견 남겨주셔서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물론 고연님의 의견도 반영하도록 하겠사옵니다. 그럼...

http://www.1392.org/bbs?moim07:811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접속하십시오)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광역단체 : 모임 공터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921 [초산] <서신> 열린친목회의 앞날을 위해 [4] 한종훈 613/08/13-20:46 429
920 [대표] 게시판 분류 논의 결과 [5] 송현 617/11/24-16:21 382
919 [회장] 문학연구회 회원 명단 및 회칙 신용호 자택 610/12/28-22:18 355
918 [행사]<*>사랑의 책 돌려보기 안내문<*> 신용호 자택 610/12/29-05:04 349
917 Re..소설의 종류 채택에 관하여... 장은정 610/02/28-12:34 343
916 [현대문학/부장]<소개>김하인 - 국화꽃 향기 최익현 611/01/08-13:46 338
915 [松齋]의 호와 자에 대해 권주 613/08/06-17:25 287
914 [竹訓] 위, 오, 촉, 삼국의 흥망성쇠 [3] 김철용 615/12/11-18:20 277
913 논쟁 : 독립유보론(獨立留保論)과 비타협적 민족주의 [5]+1 윤선거 자택 616/10/22-23:59 271
912 열린친목회 인수 <613. 8. 10> 열린친목회 613/07/23-12:07 270
911 <시> 술 한 잔 에 . . . 최영 609/10/14-22:13 267
910 [戒盈] 시오노 나나미 - 로마인 이야기 김병학 611/10/19-20:48 264
목록다음쓰기 12345678910,,,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