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송현
작성일 개국617(2008)년 11월 24일 (월) 16:21  [신시(申時)]
ㆍ추천: 0  ㆍ열람: 386      
[대표] 게시판 분류 논의 결과
총 3분의 의견이 올라왔는대 이중에 서로 의견을 조합하여 게시판을 분류하는것이 좋을듯싶습니다.
먼저 이전님과 선우신님이 내신 의견입니다. .

주요 조직(예시)  위원회
              복지국 (회원 복지 지원 애경상조 금전지원)
              안보국(호국안보 교육 및 행사)  
              홍보실 (모임 홍보 및 정기지 발행등)
              안보연구소(사조 국방,군사관련 개선 연구, 안보관련 연구)
              예비군중대(전역 병, 동원 훈련 개시, 예비군대민활동)

하동구님의 의견입니다.

선우신님께서 올리신 예시를 보면서 제 생각에 효율적인 모임활동을 위해 복지국(기존 기능+행사 개최), 예비군중대(기존 기능+홍보실 기능), 안보연구소 이렇게 통합적으로 하면 어떨까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저의 의견입니다.

사무국(전우회 발전 정기적 회의, 모든일에 대한 안건 보고및 제시 모든 전우회 전반적 업무 처리 해결)
안보국(군에 관한 행사, 호국안보 교육및 행사 사조, 민국의 군대의 대한 연구및 문제점 토론및 의견 안보 연구소를 통합)
홍보실(전우회 홍보및 민간 군(軍) 신문 발행 등)
예비군중대(전역 병, 동원 훈련및  예비군민대 활동 실시 체계적인것은 후에 작성)
복지국(민국 수해복구및  회원 복지 지원과 애경상조 금전 지원)
同期愛(될까요 한문,? 동기애 인대.. 자유게시판 활용및 훈련원, (평안감영/수어청/훈련도감) 경험담 얘기  

저번에도 말했듯이 많은일을 계획해놓고 활동력이 따라오지 못하면 모임을 만든 의미가 없어지므로
최소화 시키는것이 좋을듯 싶습니다. 이 의견중에서 무엇무엇을 넣으는게 좋을까요? 게시판 분류를
조속히 진행하기위해 창립 회원분들의 의견 부탁드립니다. 저는 제가쓴만큼 제의견과  이전님의 의견을
본따왔습니다.

이상입니다.


개국617년 11월 24일
사조전우회 대표 송현

사진
죽선(竹宣) 송현(宋賢)
고난이 클수록 그에따른 더 큰 영광이 온다.
자택 환암각 방문
http://www.1392.org/bbs?moim07:1293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접속하십시오)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1] 황희
617('08)-11-24 18:20
저는 하동구님의 의견에 찬성합니다. 캐릭터
   
[2] 이경환
617('08)-11-24 19:59
안보국과 안보 연구소를 통합하여 효율적인 안보 관련 사무가 이루어질듯 합니다.
그리고 사무국은 찬성 합니다.
그 외 의견은 하동구님 의견에 찬성합니다.
캐릭터
   
[3] 선우신
617('08)-11-24 21:13
저역시 하동구님의 의견에 찬성합니다.
송현님의 말씀처럼 활동력을 두고보고난뒤 가능하다면 더 확장해도 늦지않을것입니다.
캐릭터
   
[4] 이대현
617('08)-11-24 21:20
저도 다른 분들과 이하동문 입니다. 사진
   
[5] 하동구
617('08)-11-25 00:21
송현님께서 올리신 의견에 사무국이 있어야 하는 부분에 찬성합니다. 다른 기관들을 아우를 수 있는 기관이 필요하다는 것이 맞는 것 같습니다. 사진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광역단체 : 모임 공터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921 [초산] <서신> 열린친목회의 앞날을 위해 [4] 한종훈 613/08/13-20:46 436
920 [대표] 게시판 분류 논의 결과 [5] 송현 617/11/24-16:21 386
919 [회장] 문학연구회 회원 명단 및 회칙 신용호 자택 610/12/28-22:18 360
918 Re..소설의 종류 채택에 관하여... 장은정 610/02/28-12:34 359
917 [행사]<*>사랑의 책 돌려보기 안내문<*> 신용호 자택 610/12/29-05:04 349
916 [현대문학/부장]<소개>김하인 - 국화꽃 향기 최익현 611/01/08-13:46 341
915 [竹訓] 위, 오, 촉, 삼국의 흥망성쇠 [3] 김철용 615/12/11-18:20 308
914 [松齋]의 호와 자에 대해 권주 613/08/06-17:25 298
913 논쟁 : 독립유보론(獨立留保論)과 비타협적 민족주의 [5]+1 윤선거 자택 616/10/22-23:59 291
912 <시> 술 한 잔 에 . . . 최영 609/10/14-22:13 284
911 열린친목회 인수 <613. 8. 10> 열린친목회 613/07/23-12:07 272
910 [戒盈] 시오노 나나미 - 로마인 이야기 김병학 611/10/19-20:48 266
목록다음쓰기 12345678910,,,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