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지역
작성자 김신
작성일 개국628(2019)년 4월 1일 (월) 09:50  [사시(巳時)]
ㆍ추천: 0  ㆍ열람: 115      
[곤마] 우당탕
제목이 곧 내용입니다.

오는길에 우당탕 으엌 하고 넘어졌는데, 제 아픈 것보다 주변의 시선이 신경쓰여 반쯤 엎드린 채로 뒤를 돌아보는데 문득 이런것까지도 남 시선을 먼저 생각하다니 하면서 어이없는 웃음이 나오더군요. 원인은 패여있는 보도블록이었습니다. 여러분도 발 밑 조심하세요.

사진
강의(鋼毅) 김신(金信)
큰 그릇은 늦게 만들어진다.
자택 만성당 방문
http://www.1392.org/bbs?land86:6378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작성자 본인 아님)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1] 김시습
628('19)-04-01 12:32
에구, 다친 곳은 없는지요. 발 밑이 위태로운 계절은 지났지 싶었는데 빙판 대신 보도블록이라는 함정이 있었네요.
김신 돌블럭도 두드려 건너야 하더군요. 4/2 14:38
캐릭터
[2] 장지용
628('19)-04-01 21:26
황당한 원인이네요. 보도블록이 패여있어서 거기에 말려들어 빠지다니요!!
김신 그러게 말입니다. 조심해야지요. 4/2 14:39
사진
[3] 김일식
628('19)-04-01 22:19
봄이 되고 나서 패인 곳들이 많이 생긴 것 같습니다. 제가 아는 분도 패인 곳에 걸려 넘어져 많이 다친 것을 보았어요.
병원 가보셔요 김신님!
김신 어이쿠, 저는 그냥 무릎이 좀 까진 정도라, 괜찮습니다. 감사해요. 4/2 14:39
사진
[4] 김지수
628('19)-04-02 22:42
괜찮으신가요? 꽤 오래가던데..
백화점 주차장 가다가 조금 턱이 높은 곳에 걸려서 무릎까진 적이 있었죠. 무릎 나간줄알고 심하게 놀랐던 거 생각하면..
김신 살갗이 까진 것인데 부끄러움이 먼저 생각날 정도였으니 뭐 하하..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4/4 11:43
캐릭터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강원도 지역 인기 게시물 열람 (열람 및 댓글순)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인기
4057 [교서관/판교] 이조참의 근정삼급진충장 한명회 회방연(回榜宴) [18] 홍봉한 629/08/17-00:12 132
인기지수 88
4056 [수눌] 롤러코스터 같은 하루 [10]+7 한명회 629/08/15-21:49 121
인기지수 90
4055 가입신청하고 인사드려요. [13] 기구름 629/07/20-11:16 127
인기지수 86
4054 이 와중에 감자 10kg가 5000원? [2]+2 장지용 자택 629/03/18-21:17 261
인기지수 100
4053 [황해도/이방] <공고> 강원도 연안 정비사업 시행 [6] 남세준 628/10/23-23:17 108
인기지수 86
4052 독도에 간 외국인들: 원정 성공 장지용 자택 628/10/17-22:15 97
인기지수 63
4051 사주까지 보고 나서: 불안함을 뚫고 9월 5일로 [2]+2 장지용 자택 628/08/31-17:29 126
인기지수 83
4050 [수눌] 강원도 행사 [3] 한명회 628/05/28-11:09 109
인기지수 78
4049 [전라도/보성군수] <공고> 중부지역 식목행사 [12] 김지수 628/05/27-00:31 108
인기지수 78
4048 [평안도/정주목사] <공고> 개국628년 중부지역 모내기 시행 [8] 방인하 628/05/26-13:55 108
인기지수 92
4047 [곤마] 우당탕 [4]+4 김신 628/04/01-09:50 115
인기지수 87
4046 [곤마] 이해X [4]+4 김신 628/03/17-16:23 110
인기지수 85
목록이전다음쓰기 12345678910,,,341